▷ 이종남(배우) 프로필 나이 키 가족 학력 고향 소속사

 

 

배우 이종남은 1963년 4월 26일생으로 올해 나이 59세입니다. 이종남은 키가 163cm라고 하고요, 이종남 가족으로는 남편 오세강과 자녀로는 딸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종남 학력은 숭신여자고등학교를 졸업했으며, 이외 이종남 고향 소속사 등에 대해서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 이종남(배우) 데뷔 작품 활동

 

 

 

이종남은 1983년 KBS 9기 공채 탤런트로 이듬해인 1984년 금남의 집으로 데뷔하여 이후 사랑의 기쁨, 우리 읍내, 무풍지대, 장희빈, 목욕탕집 남자들, 형제의 강, 해 뜨는 집, 나는 전설이다, 신기생뎐, 내 딸 꽃님이, 너라서 좋아, 청담동 앨리스, 미녀의 탄생, 가면, 빛나라 은수, 황금빛 내 인생, 비켜라 운명아, 화양연화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에는 결혼 작사 이혼 작곡에서 소예정 역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이종남은 드라마 이외에도 영화 물목, 그림일기, 미워도 다시 한 번 2002 등에 출연하기도 했으며, 가족오락관, 내 딸 하자 등의 예능에 출연하기도 했습니다. 

 

 

▷ 이종남(배우) 결혼 남편 자녀 딸

이종남은 이미 결혼하여 남편과 자녀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남편 나이 직업 그리고 자녀에 대해서는 알려진 정보가 많이 없네요. 다만 과거 이종남은 한 방송(TV조선 얼마예요?)에서 과거 남편과의 이혼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던 비결에 대해 털어놓은 적이 있습니다. 

 

 

당시 방송에서 이종남은 "나도 남편한테 배신감을 느낀 적이 있다. 어느 날 동료의 아내한테 전화가 왔다. 아직 이혼 안 했어?라고 묻더라고 이야기를 시작했습니다. 

 

이어 "그게 무슨 소리냐고 물어보니 이혼했다고 하던데?라고 하더라. 그 후 만나는 사람마다 나한테 이혼했냐고 물어보더라. 그런데 어느 날 남편이 정말 이혼 얘기를 꺼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이어 이종남은 "그때 당시 나의 선택이 현명했다. 이혼은 못 해준다. 놀고 싶으면 실컷 놀다와라. 나는 딸 키우면서 어머니랑 같이 있겠다고 했다. 그렇게 한 달 뒤 남편이 다시 제자리로 돌아왔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종남은 남편이 이혼을 요구한 이유에 대해 "나를 행복하게 할 자신이 없다고 하더라. 이혼 사건 이후 열심히 살고 잘하겠다며 편지를 써줬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종남은 최근 결혼작사 이혼 작곡에 출연하면서 큰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 이를 계기로 내 딸 하자에 출연하기도 했는데, 이번에는 골프왕에 출연하게 되었네요. 과연 골프 실력은 어떨지 기대가 되네요. 앞으로도 좋은 연기 기대하겠습니다. 

 

 

 

2021.07.27 - [연예 이슈] - 배우 이영애 남편 직업 및 재산 화제

 

배우 이영애 남편 직업 및 재산 화제

영화 '나를 찾아줘'에서 6년전 실종된 아들을 찾아나선 엄마역으로 14년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다는 이영애에 대한 포스팅입니다. 2009년 결혼과 동시에 방송활동이 뜸해진 이영애는 2011년 이란

flow.longlove1.kr

2021.08.20 - [연예 이슈] - 임창정 다섯번째 아이 출산 및 재혼 부인 화제

 

임창정 다섯번째 아이 출산 및 재혼 부인 화제

임창정 아내가 임창정의 다섯번째 아이를 임신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임창정은 지금의 부인과 재혼을 한 사이인데요. 이 때문에 많은 악플에 시달리기도 하고, 좋지 않은 댓글

flow.longlove1.kr

2021.08.23 - [연예 이슈] - 김승우 이미연 이혼 사유 및 김남주 불화설 논란

 

김승우 이미연 이혼 사유 및 김남주 불화설 논란

<미우새 - 사랑꾼 김승우 출연> 8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 연예인 야구단으로 인연을 맺은 이태성의 집에 김승우가 등장했습니다. 이태성과 벌써 14년째 알고 지낸 사이로 어린 나이에 아

flow.longlove1.kr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